본문 바로가기

여행이야기/이탈리아여행

이탈리아 여행 #3-3 비토리오 에마누엘레 2세 기념관, 캄피돌리오 광장 포로 로마노를 나와 길 건너편에서 점심을 먹었다.캐주얼한 레스토랑 피자와 파스타를 먹었지만 맛은 5점 그냥 그렇다. 콜로세움 갈 때의 길 건너편을 보기 위해 길을 건너비토리오 에마누엘레 2세 기념관으로 출발 ~ 트라야누스 원주(Trajan's Column Colonna Traiana) 트라야누스 원주는 로마 황제 트라야누스를 기념하기 위해 원로원의 명령으로 다마스쿠스의 아폴로도로스가 건설했다. 113년에 완성된 이 원주는 다키아 전쟁에서의 트라야누스 승리를 기념하는 부조로 유명하다 이 원주는 높이 30m이고, 받침을 포함하면 38m이며, 지름은 4m이다. 비토리오 에마누엘레 2세 기념관Monumento a Vittorio Emanuele Ⅱ1911년 완공된 기념관은 이탈리아의 통일을 이룬 비토리오 에마누..
이탈리아 여행 #3-2 포로 로마노&팔라티노 언덕 포로 로마노포로 로마노는 로마의 신성한 7개의 언덕 중 하나이며 팔라티노 언덕과 카피톨리노 언덕에서 사는 사람들이 내려와 물물교환을 하던 곳이다. 이후 자연스레 시가지가 만들어진 포로 로마노는 고대 로마의 정치, 경제, 종교의 중심으로, 원로원과 법원, 신전 등이 모여 있는 최초의 포럼이었다. 'Forum'의 어원인 'Foro'는 '광장'이란 뜻으로 포로 로마노는 '로마인의 광장'이라는 뜻이다. 자 포로 로마노 & 팔라티노 언덕으로 가자~ 아주 가깝다 여기가 입구저 멀리 보이는 것이 티투스의 개선문이다 티투스의 개선문81년, 티투스가 죽고 황제에 즉위한 동생 도미티아누스의 요청으로 지어졌다. 로마의 개선문 중 가장 오래된 것으로 예루살렘을 정복한 티투스 황제의 이야기를 부조에 새겼다. 입구가 여러 군데 ..
이탈리아 여행 #3-1 라르고 디 토레 아르헨티나, 콜로세움, 콘스탄티노 개선문 처음 세운 계획 이리 많지 않았는데...그냥 걷다 걷다 보니 많이 돌아다니게 되었다.4만 걸음 이상을 걸으며... 일찍 일어나 씻고 가볍게 조식도 먹어주고 걸어서 약 1시간 거리교통 편이 마땅히 좋지 않기 때문에 걸어서 간다. 어제 보았던 바티칸이 보인다 바티칸 쪽이 아닌 옆에 터널로 직진 테베레 강을 건너어제 천사의 다리 강도 테베레 강이다. 저 멀리 천사의 성이 보인다 오늘도 날씨가 참 좋다~선글라스 필수!! 라르고 디 토레 아르헨티나(Largo di Torre Argentina)아르헨티나 호수의 성역로마에서 가장 오래된 유적 중 일부가 위치한 이곳에서는 줄리어스 시저가 살해된 곳도 볼 수 있다. 이곳은 고고학적으로 굉장히 중요한 곳으로서, 기원전 4세기까지 거슬러 올라가는 오래된 기둥과 제단화 등이..
이탈리아 여행 #2-5 트레비 분수, 스페인 광장, 폼피, 포폴로 광장 산티냐시오 성당에서 트레비 분수로 출발 어?베네치아 광장?비토리오 에마누엘레 2세 기념관이다!!!반대로 내려왔다ㅎㅎㅎ여기는 다음날 갈 것이니 다시 돌아가자~~ 다시 돌아서 올라가자! 트레비 분수트레비 분수는 '세 개'를 뜻하는 'Tri'와 '거리'를 뜻하는 'Via'가 합쳐져 해석하면 '삼거리 분수'라는 뜻이 된다. 교황 크레멘스 12세가 주최한 공모전에서 입상한 니콜라 사르비가 설계했으며, 1762년에 완성되었다. 포리 궁전의 벽과 붙어 있는 분수는 바로크 양식으로 만들어졌으며 그 중심에는 바다의 신 트리톤이 있다. 그의 양옆으로 두 마리 말이 분수를 뛰쳐나올 듯 달리고 있고 수반은 바다를 상징하며 그 오른편에 있는 말은 트리통의 소라 나팔로 길든 말로, 고요한 바다를 나타낸다. 그러나 왼쪽에 있는 말..
이탈리아 여행 #2-4 판테온, 산티냐시오 성당 나보나 광장에서 여유롭게 휴식을 취하고근처 판테온으로 출발~ 나보나 광장에서 걸어서 5분 정도쉬엄쉬엄 가도 10분이면 간다. 골목으로 잠깐 걸었더니... 도착했다!!로마는 어딜 가든 사람이 많다. 판테온(Pantheon)그리스어로 '모든'을 뜻하는 'Pan'과 '신'을 뜻하는 'Theon'이 붙어서 만들어진 이름이다. 모든 신의 제사를 지내기 위해 지어졌다. 로마의 초대 황제 아우구스투스가 아그리파에게 요청해 만든 신전이 화재로 소실되어 118년 하드리우누스 황제가 재설계했다. 코린트 양식의 16개 기둥 위에 적힌 'M AGRIPPA L F COS TERTIVM FECIT'는 '루시우스의 아들인 마르쿠스 아그리파가 세 번째 집정관 임기에 만들었다.'라는 뜻이다. 페디먼트라 불리는 삼각형에는 청동 장식이 ..
이탈리아 여행 #2-3 로마 산 탄젤로 성, 나보나 광장 바티칸을 오전에 마무리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했는데시간이 많이 흘렀다ㅎㅎㅎ자 출발~ 바티칸 시국에서 산 탄젤로 성으로 걸어서 약 10분 거리바티칸 시국 앞 점심을 먹은 레스토랑에 출발~(구글 지도에는 '성천사성'으로 표기되어있다. '천사의 성'으로도 알려져 있다.) 저 멀리 바티칸 시국 정문이 보인다.정문을 따라 쭉 내려와도 된고, 골목으로 내려와도 된다 길만 건너면 바로 왼쪽에 산 탄젤로 성(천사의 성)이다 길을 건너와도 바티칸이 보인다관광객이 많다 도착 했다. 산 탄젤로 성2세기, 하드리아누스 황제의 묘로 사용하기 위해 만든 것이다. 14세기, 로마에 흑사병이 찰궐해 많은 이들이 고통받을 때 교황 그레고리오 1세 앞에 나타난 대천사 미카엘의 기적으로 흑사병이 사라져 그의 업적을 기려 '천사의 성'이라..
이탈리아 여행 #2-2 바티칸 박물관, 젤라또, 피자 바티칸 박물관(Musei Vaticani)역대 교황들이 수집한 조각, 회화, 유물 등을 전시하고 있어 '교황들의 보고'라 불리는 곳이다. 교황 율리우스 2세가 라오콘 조각상을 공개해 시민들이 이를 관람할 수 있게 한 1506년이 바티칸 박물관이 공식적으로 문을 연 해이다. 수많은 미술품을 소장한 박물관이기에 수월한 관람을 위해 로마 바티칸 투어를 추천한다. 혹은 바티칸 박물관 책자와 함께 자유관람을 해도 괜찮다. 오디오 가이드를 이용할 때는 이어폰을 지참하자!과도 노출이나 슬리퍼 차림은 입장 불가! 바티칸 외벽을 따라 쭉 가다 보면 긴 줄이 보일 것이다.우리는 예약을 했으니 줄은 살짝 무시하고 쭉 올라가면 된다. 박물관 입구예약을 안 하면 왼쪽에 보듯이 줄을 서야 한다.저 줄은 바로 위 사진의 3거리까지..
이탈리아 여행 #2-1 로마 바티칸 시국(Stato della Citta del Vaticano) 로마 (Rome/Roma)로마는 이탈리아의 수도이자 라치오 주의 주도로, 테베레 강 연안에 있다. 로마 대도시현의 인구는 400만이 넘지만 밀라노나 나폴리 대도시현에 비해 면적이 3~4배 넓은 편이고 되려 로마시의 면적과 밀라노와 나폴리의 대도시현의 면적이 비슷하므로 세 도시 모두 300만 정도로 비슷한 규모의 도시라 볼 수 있다. 지중해권을 주름잡던 고대 로마의 수도였던 만큼, 수천 년 역사가 살아 숨쉬는 도시이다. 이탈리아가 가톨릭 국가인 관계로 성당이 정말 많다. 다른 도시에서는 보기 드문 대성당이 정말 많고, 그냥 길 가다가 이게 웬 성당 문이야하고 열고 들어가면 거대한 바로크 양식의 대성당이 눈을 호강시켜 줄 것이다. 오늘은 로마를 걸어서 여행하기로 했다.물론 내일도 마찬가지다.로마의 교통이 좋..